0

メニュー

SOCIAL ACCOUNT

  • facebook
  • instgram
  • youtube
plus

タイトル

テキスト

ボタン

注釈

오크하우스 쇼인진자마에

산책단

산책단이 간다! 쇼인진자마에란 어떤 곳?

노면전차가 달리는 거리, 도큐세타가야선 쇼인진자마에.

차량 색깔이 귀엽다. 총 10색의 세타가야선 차량.

노면전차가 달리는 거리가 도쿄에도 아직 있어요. 도큐세타가야선도큐덴엔도시선 산겐자야역시모타카이도역을 연결하는 노선입니다. 招き猫(마네키네코)로 유명한 「고토쿠지」나 연말연시에 가장 고조되는 「世田谷ボロ市(세타가야 벼룩시장)」등 매스컴에서도 자주 언급되어 있습니다. 이번 산책단은 산겐자야역에서도 가까운 쇼인진자마에역에 갔다왔습니다. 시부야까지도 접근성이 좋은 자역, 소인진자마에역의 매력을 소개합니다.

「오늘의 산책단 멤버」정보관 스태프 Misaki

쇼인진자마에는 물론 처음 내리는 역이고, 평상시는 이용하지 않는 노선이기 때문에 어떤 거리인지 너무 궁금하다는 것, 빨리 역앞에서부터 산책 시작해 봅시다!

【쇼인 신사】경내정면, 요시다 쇼인을 모시고 있는 신사

【쇼인 신사】경내정면

에도막부 말기 도막의 주역인 요시다 쇼인(吉田松陰)을 모시고 있는 신사입니다. 학문의 신으로도 불리며 「쇼우카손주쿠(松下村塾)」의 주인을 맡고 있었습니다. 무사, 촌민 등 신분에 거리낌없이 학원생을 받아들이고 있던 것이 특징적이었습니다. 그래서 이토 히로부미와 다카스기 신사쿠에 의해 요시다 쇼인의 묘지를 이곳으로 옮겨 옆에 세워진 것이 쇼인 신사의 시작입니다. 현재, 쇼인 신사를 참배하는 사람들은 요시다 쇼인처럼 뜻깊고 학문/일을 할수 있도록 비는 분이 많다고 합니다.

「一日一字を記さば、一年の中、三六十字を得、
一夜一時を怠らば、百歳の間、三萬六千時を失う。」

【쇼인 신사】오미쿠지(길흉을 점치는 제비) 타임

신사만 오면 꼭 하고 싶어지는 제비뽑기. 쇼인 신사의 제비뽑기는 녹색이 특징입니다.

동심을 자극하는 가게도!

【쇼인진자마에】ロンゴロンゴ(론고론고)

【쇼인진자마에】ロンゴロンゴ(론고론고)

만약에 어렸을 때 쇼인진자에 살고 있었으면 맨날 다니고 싶은 곳. 그 유혹이 장난 아니에요... 이곳은 기념사진이나 증명사진 촬영 스튜디오를 시작했는데 더 아이의 웃는 얼굴이 모이는 장소를 만들겠다!!라는 목적으로 개점했다고 합니다. 점내에는 500종류 이상의 과자가 있고, 어린이는 물론 최근에는 외국인 관광객 분들에도 찾아온다고 합니다.

【마츠자키 센베이】선물로 딱 좋네요◎

쇼인진자 도리 상점가

가게 오픈시간을 기다리는 사람도 많이 있었습니다

쇼인신사마에역을 끼고 남북으로 이어지는 상점가가 있습니다. 세타가야 도리에서 쇼인 신사까지 450m거리에 약 150건의 가게가 줄지어 늘어서고 있습니다. 정육점, 생선 가게, 야채 가게, 다양한 종류의 묵 가게 등 옛날부터 상가를 달구고 있는 가게와 예약 대기 1개월인 식빵이 인기있는 빵집, 폭신폭신한 식감의 도넛 가게, 초 지역 밀착형 식당으로 사랑 받는 카페 등 세대를 가리지 않고 이용되고 있는 가게가 많습니다.

【Boulangerie Sudo】인기 있는 빵집

【肉の染谷】옛날 그대로의 정육점

【Piesu Maki】디프한 분위기의 음악숍

【아사히야 팔러】폰트가 귀엽다

1804년 창업 이래, 오래동안 사랑받는 가게
"지역의 휴식처"를 테마로 오픈한 마츠자키 센베이. 친구의 선물로 딱 좋을듯한 상품들! 패키지도 멋지니까 주는 것도 받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다. 센베이 뿐만이 아니라 카페도 있어 「和スイーツ(일본식 스윗츠)」도 먹을 수 있습니다. 이번에는 못먹었으니 다음 산책할때는 꼭 먹고 싶습니다!

【마츠자키 센베이】노포 센베이집

세타가야 구약소까지 가장 가까운 역

【세타가야 구약소】콘크리트 외벽의 디자인이 인상적

상점가만으로도 꽤 기쁜 포인트인 쇼인진자 입니다만, 세타가야구약소가 있는 것도 기쁜 포인트죠. 구약소 뿐만 아니라 「세타가야 구민회관」도 인접해 있습니다. 1200석을 소유하는 홀은 주말에 지역 행사에도 많이 이용되고 있습니다.

【세타가야 구약소】구약소 입구

【세타가야 구민회관】디자인이 인상적

1200명 수용 가능한 큰 홀은 주변 분들의 이용이 많고 라쿠고(落語)나 오케스트라 콘서트 장소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구약소 맞은편에는 「코쿠시칸대학 세타가야 캠퍼스」도 있어, 학생의 모습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코쿠시칸대학 학식은 일반인도 이용할 수 있어 점심을 저렴하게 먹고 싶을 때에 이용도 추천합니다♪♪♪ 또, 도서관(등록료가 별도 필요)의 이용도 가능하기 때문에, 공부나 일에 집중하고 싶을 때는 기분을 바꾸어 이쪽을 이용하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쇼인진자】역 도보 5분 내에 다 있는 사치

쇼인신사의 거리, 어떠셨나요~? 상점가를 비롯해 흥미로운 가게, 편리한 시설들이 가득한 지역이었습니다. 노포 가게도 많으면서, 주민들에게의 개방을 테마로 하고 있기 때문에 새로 사는 분들을 향하는 분위기도 느껴졌어요. 산겐자야가 가까운데다 코쿠시칸 대학도 있고 젊은 사람들도 많이 있었습니다. 로컬한 분위기도 있기 때문에 처음으로 도쿄에 사는 분에게도 친숙해지기 쉬운 분위기였습니다. 규모가 작은 가게도 많이 있으니까 여러가지 가게를 탐험하는 게 이 거리의 즐기는 방법이 될 것 같네요~
세타가야선은 조금 가면 마네키네코로 유명한 「고토쿠지」나, 연말연시에 개최되는 프리마켓으로 유명한 「카미마치역」등 유명한 스포트나 이벤트가 개최되는 에리어이기도 합니다. 시부야, 신주쿠까지 접근성이 좋음에도 불구하고, 조금 시타마치같은 분위기를 느낄수 있고! 산책하기에도 사는데도 추천할 만한 거리였습니다.

오늘의 점심메뉴

【히포포타마스】비프스튜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