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바리가오카(도쿄)역 - 쉐어하우스

0

メニュー

SOCIAL ACCOUNT

  • facebook
  • twitter
  • instgram
  • google+
  • youtube
plus

タイトル

テキスト

ボタン

注釈

히바리가오카(도쿄)역 건물 리스트

히바리가오카(도쿄)역 2건물 19실 공개중!

히바리가오카역은, 세이부 이케부쿠로선이 통하는 역으로, 통근통학 시간대의 혼잡도는 매우 높습니다. 주변에는 히바리가오카 파르코, 치쿠린 공원이 있습니다. 쉐어하우스의 평균 월세는 약 46,000엔으로 같은 연선의 평균 월세와 비교해서 저렴한 편입니다. 상업 시설이 충실하고, 파르코 안에는 생활에 필요한 상품을 판매하고 있는 가게도 다수 있습니다. 이케부쿠로역이나 시부야역까지도 가기 쉽고, 도심부까지 접근성이 좋은 것도 기쁜 포인트입니다.

갱신 건물월세와 사진등 최신의 정보를 소개합니다.

SHAREHOUSE
메이플하우스 A

메이플하우스 A

세이부 이케부쿠로선 / 히바리가오카(도쿄) 10분

입주조건: 여성 남성 외국인

2인이상 입주가능한 방 있음

  • 자전거 주차장
  • 케이블 티비

¥46,000 - ¥47,000

공실

외국인들이 많이 살고 있으며 파티와 문화교류를 원하시는 분들에게 적극 추천합니다 ☆ 역 주변에……

남녀비율:
여성남성
국적비율:
외국인 일본인
연령비율:
10〜29세 30〜49세 50세 이상
SHAREHOUSE
메이플하우스 B

메이플하우스 B

세이부 이케부쿠로선 / 히바리가오카(도쿄) 10분

입주조건: 여성 남성 외국인

2인이상 입주가능한 방 있음

  • 자전거 주차장
  • 케이블 티비

¥42,000 - ¥47,000

공실

외국인들이 많이 살고 있으며 파티와 문화교류를 원하시는 분들에게 적 극 추천합니다 ☆ 역 주변……


히바리가오카(도쿄) 평균 임대료

쉐어하우스

평균 ¥46,211

아파트

평균 ¥0

히바리가오카(도쿄) 입주자 속성 그래프

성별

연령별

국적별

개요

히바리가오카역은 도쿄도 니시토쿄시에 있고, 세이부 이케부쿠로선이 달리는 역입니다. 1924년에 「타나시마치역」이란 이름으로 개업하고 1959년 현재의 역명으로 변경되었습니다. 1960년에 홈의 모양을 바꾸고 이 때의 공사로 만들어진 2면 4선이 지금도 이용되고 있습니다. 1967년에는 교상 타입의 역사를 활용하기 시작했고 그 후 2003년에도 대규모 공사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이 단계에서 배리어프리화가 진행되어, 결과적으로 이용하기 쉬운 역으로 다시 태어났습니다. 개찰층과 각 홈을 엘리베이터로 연결하고, 또 개찰층과 지상의 각 출구를 엘리베이터로 연결하고 있습니다. 개찰층의 개찰구 안쪽에 화장실이 설치되어 휠체어에도 대응한 다기능 화장실이 있습니다. 정차하는 전철의 종류는 많고 각역 정차, 준급, 통근 준급, 쾌속, 급행, 쾌속 급행이 정차합니다. 하루 평균 승하차 인원은 7만명 정도로 2000년대에 들어 순조롭게 증가하고 있습니다.

볼거리

히바리가오카역 주변에는 히바리가오카 파르코, 치쿠린 공원 등이 있습니다. 히바리가오카 파르코는 지하 2층부터 지상 5층(지하 2층 부분에는 주차장)으로 구성되어 있고 주로 패션 아이템을 취급하고 있지만 오락 상품과 생필품 미용 용품 등도 판매하고 있고 최상층에는 레스토랑, 클리닉 등을 갖추고 있습니다. 지하 1층 부분은 2018년 초여름에 공사가 완료하여 식품 슈퍼가 탄생 하였습니다. 주로 젊은층을 타깃으로 한 브랜드의 점포가 들어서고 있으며 무지루시 양품, 100엔 숍, 유자와야 등 있습니다. 그리고 치쿠린 공원은 엄하고 신성한 세계를 엿볼 수 있습니다. 매우 훌륭하게 자란 대나무가 많이 존재하고, 느긋하게 보낼 수가 있습니다. 산책로로 활용하는 것도 좋고 평상시와 다른 조용한 환경속에서 걸을 수 있습니다.

생활 스타일

히바리가오카역 지역는 파르코를 비롯한 상업 시설이 풍부하고, 매일의 쇼핑이나 패션 용품의 쇼핑으로 아주 유용합니다. 비교적 번성하고 있습니다만, 염려되기 십상인 치안 상태도 좋고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또 교통면에서 편리성에 뛰어나며, 이케부쿠로역까지는 환승없이 약 15분 정도면 갈 수 있고, 시부야까지도 30분 정도로 갈 수 있습니다. 신주쿠역까지도 약 30분, 또 도쿄역까지 30분대에 갈 수 있으므로, 비즈니스 뿐만 아니라 놀러갈 때도 편리합니다. 쾌속 급행이나 급행, 쾌속 열차 등도 정차해, 주변지역 중에서도 인기가 높은 지역입니다. 역 주변에는 슈퍼가 비교적 많아 또 2018년의 초여름에는 파르코 내부에 슈퍼가 생셨습니다. 역 주변은 음식점, 그러그 스토어나 100엔 숍도 있기 때문에 독신 세대도 패밀리 세대도 살기 편리하고 역에서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즐거운 쇼핑을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