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メニュー

SOCIAL ACCOUNT

  • facebook
  • instgram
  • youtube

イベント開催中!イベント一覧はコチラ

JR사이쿄선
17건물 174실 공개중!

돌아가기>

방 타입

희망가격대

공실 예정일

옵션 검색

17건 이상 검색되었습니다!

Women-only houses only

여성 1인이라도 안심! 여성전용 하우스는 이곳으로

여성전용 쉐어하우스・게스트하우스

Campaign houses only

지금이 찬스! 캠페인 중인 하우스는 이곳으로!

캠페인 건물

JR사이쿄선의 건물정보

JR사이쿄선 평균 임대료

쉐어하우스 평균 ¥64,907
아파트 평균 ¥216,659

JR사이쿄선 입주자 속성 그래프

성별

연령별

국적별

노선 개요

JR사이쿄선은 도쿄도 시나가와구의 오오사키역에서 사이타마켄의 오오미야까지, 도쿄와 사이타마 남북을 잇는 노선입니다. 사이타마켄의「埼」와 도쿄의「京」를 합쳐서, 사이쿄선이라고 명명되었습니다. 도쿄 시부야역, 신주쿠역, 이케부쿠로역이 포함되며, 일본 주요 터미널역을 지나가므로, 교통이 편리합니다. 종점인 오오미야역은 사이타마켄의 최대 규모 역이며, 환승이 가능한 노선들이 많아서, 사이타마 거주자들에게 매우 중요한 역입니다. 사실「사이쿄선」은 편의상 지어진 이름으로, 정식으로는 오오사키역에서 이케부쿠로역까지의 야마노테선, 이케부쿠로역에서 아카바네역까지의 아카바네선, 아카바네역에서 오오미야역까지의 토호쿠혼센으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터미널역이 모여있는 야마노테선 지역은 많은 기업들이 있습니다. 시부야에는 벤쳐 기업 오피스가 많으며, 신주쿠 지역에는 대기업들의 본사가 많습니다. 북쪽으로 이동하며 아카바네선쪽으로 가면, 시타마치와 상점가 이미지가 강해집니다. 북쪽 위에 위치한 토다, 우라와, 요노 등은 사이타마에서 거주하고 싶은 주거지로 인기가 높습니다. 오오사키역에서 에비스역까지는3.6km, 시부야역에서 신주쿠역까지는3.4km, 신주쿠역에서 이케부쿠로역까지는4.8km, 도내에서 긴 구간의 노선입니다.

볼거리

패션과 엔터테인먼트로 주목을 받는 곳은 시부야, 신주쿠, 이케부쿠로와 오오미야입니다. 시부야는「시부야 스트림」, 「시부야 다이칸야마R프로젝트」등 대규모 개발이 진행되며, 그 진화는 멈출 기색이 없습니다. 던젼, 미궁 등의 별칭으로 불리는 복잡한 역도, 어떤 의미로는 볼거리의 하나입니다. 사이타마 거주자들도 좋아하는 이케부쿠로에서는「니코니코 본사」와「애니메이트 본점」에서 서브컬쳐를 즐기거나, 「선샤인 시티」와「난쟈타운」에서 왕도의 데이트를 즐기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서브컬쳐, 오피스가, 쇼핑등 다양한 면모를 가지고 있는 지역입니다. 오오미야에는 「루미네」, 「아르쉐」,「마루이」등, 도심에 있는 쇼핑몰들이 늘어서있습니다. 만, 좀 더 발길을 돌리면, 한적한 주택가를 만날수도 있습니다. 어린이에게도 인기가 높은「철도박물관」, 「오오미야 아르디쟈」의 홈 스태디엄도 있습니다.

생활 스타일

야마노테선 지역은 역 주변에 대형 빌딩이 많아서, 일상 생활 혹은 주말의 쇼핑에도 불편이 없습니다. 이런 이유로 지대가 비싸서, 월세가 높으므로, 거주를 위해서는 외곽지역을 생각하기 마련입니다. 역 주변에서 약간 걸으면 조용한 주택가가 있으며, 두가지 면을 가진 지역이라 할수 있습니다. 아카바네선 지역은은 역 주변은 다양한 시설이 있어서 매우 편리하지만, 아담하고 주민 밀착형의 음식점도 많아서, 시타마치 구루메도 즐길수 있습니다. 맨션들도 많이 있어, 시타마치 같은 풍경은 아닙니다. 토호쿠혼센 지역의 토다와 요노는 재개발에 따라서, 주변 환경이 달라지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키타요노역은, 오오미야와 사이타마신도심과 가까우면서도, 차분한 분위기에 월세도 저렴하여 거주하기에 좋습니다. 노선명대로 사이타마와 도쿄의 요소가 응축된 노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JR사이쿄선 역

※건물이 있는 역만 표시하고 있습니다.

タイトル

テキスト

ボタン

注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