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メニュー

SOCIAL ACCOUNT

  • facebook
  • twitter
  • instgram
  • google+
  • youtube
plus

タイトル

テキスト

ボタンテキスト

  • ※注釈テキスト

Social residence 히가시코가네이

완성편

오크하우스 유일의 옥외 코트! 스포티하고 인터내셔널한 생활

“삶을 즐기다”를 중시한 소셜 레지던스. TV에도 나온적 있는 이 하우스의 매력이란?

소셜 레지던스는 Oakhouse의 등록상표. 쾌적하게 「사는 것」 만으로 만족하지 않고, 생활을「즐기는 것」을 목표로 프로듀스된 쉐어하우스의 시리즈입니다. Oakhouse의 건물 259개 (2018년 10월 시점) 중에서, 스케일 메리트를 살려 생활을 「즐기는 것」을 위한 다양한 공용시설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소셜 레지던스」는 25 건물 밖에 없습니다. 그 중에서도 이번에 소개하는 「소셜 레지던스 히가시코가네이」는 4년 전 오픈 이래, 수많은 TV 프로그램에서도 소개된 「소셜 레지던스」를 대표하는 인기의 하우스라고 한다. 「분명히, 여기서 밖에 즐길 수 없는 것이 있을 것이다」라는 기대에 가슴을 부풀려, 하우스를 방문했습니다.

키워드는 「인터내셔널」&「스포츠」

【라운지】

다국적인 거주자들

현관 엔트런스 홀에 들어가서 「넓고 밝고, 기분이 좋은 엔트런스구나~」 라고 생각하면서 주위를 둘러보고 있더니 거주자분들이 인사해 주셨습니다.「콘니치와」 「KONNICHIWA」... 「こんにちは」의 발음도 억양도 버라이어티가 풍부합니다.
오늘 안내해주시는 매니저님(관리인)에게 바로 그 이유를 물어보니까 이 하우스는 50% 이상이 외국인이고 게다가 미국 출신이 가장 많은 게 특징이라고 하네요.역시 인터내셔널한 하우스입니다.
덧붙여서, 미국 출신이 많은 이유는 국제 기독교 대학의 유학생이 많기 때문. 미타카시에 있는 캠퍼스까지 자전거로 통학 한다네요. 그렇게 말하면 일본(나무와 아이언 소재의 멋진 가구가 느긋하게 배치된, 넓은 라운지)에 있으면서, 해외 유학을 하고 있는 기분이 되어 신기해요.
이 분위기, 좋아하는 사람들은 좋아 죽겠네요.
그렇습니다. 「소셜 레지던스 히가시코가네이」의 인기의 비밀①은, 이【인터내셔널한 환경】.
해외 유학을 앞두고 있는 분의 예행 연습에, 혹은 배낭 여행이나 워킹 홀리데이의 틈의 일본 체류 장소로 여기에 산다고 하는 선택은 최고로 유익합니다. 아니, 활용하지 않으면 손해라고 생각합니다.

【다목적 코트】

풋살! 농구! 테니스! 주말엔 친구들과 함께

거드름 피우지 말고 계속 알려드립니다.
「소셜 레지던스 히가시코가네이」의 인기 비밀②는 바로「스포츠」. 옥외 다목적 코트가 있는 하우스는 소셜 레지던스 시리즈 중에서도 이곳만. 이 하우스 자랑의 시설이며 다른 하우스와의 풋살 교류전 「히가코 컵」도 여기서 정기적으로 개최되고 있다고 합니다. 주말을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는 풋살 팀에는 미국·유럽 출신의 분들도 재적(자세한 내용은 특설 사이트에서). 풋살 뿐만 아니라 농구, 테니스 동아리도 있다고 해서 관심 있는 분들은 꼭! 이번 여름에는 아침부터 코트에서 풋살이나 농구를 하고 난 뒤 안뜰로 이동해 BBQ 대회도 개최했다고 하네요. 거주자끼리 사이가 좋은 것도 이 하우스의 특징이라고 하는데 같은 공을 뒤쫓아 같은 고기를 먹는 것은, 학생 시절의 동아리 활동·서클의 합숙 같다. 그건 당연히 친해지겠네요. (웃음)

다양한 공용시설

옥외 코트 외에도 즐거운 장소가 있습니다. 건물 내 2층에 있는 「소셜 스튜디오」는 시어터 룸·플레이 룸·헬스장의 세 가지로 구성된 스튜디오 공간. 함께 근육 담의에 꽃을 피우는 것도 좋고, 거주자가 개최하고 있는 댄스 레슨에 참가하는 것도 좋고, 당구나 탁구를 함께 하는 것도 좋고, 150인치의 모니터로 영화를 보거나 TV게임을 하거나 하는 것도 좋고. 여기에서는 사이좋게 되기 위한 「계기」가 다양합니다. 그리고 필요한 것이 있다면 「같이 할래?」이나 「나도 같이 하고싶어!」 한마디만.

【소셜 스튜디오 내 시어터 존】

소파나 영화관 의자아 있는 시어터 룸도 좋지만, 친구들과 함께 뒹굴뒹굴하면서 영화를 보는것도 재밌겠네요.

【스튜디오 내 플레이 존】

「같이 할래?」 한 마디부터 시작하는 친구 관계도 좋네요.

【스튜디오 내 피트니스 존】

큰 거울이 있어서 댄스, 요가, 체간 트레이닝에도 딱입니다!

【히가코 살롱】

기타 미용가・네일 아트 전문가・세러피스트인 거주자만 사용 가능한 렌탈 공간 【히가코 살롱】. 친구 가격으로 더 멋지게, 더 예쁘게!

오크하우스 최대급 공용공간

물론 재밌는 시설들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거주자수는 최대 160명. 용지 면적에서는 오크하우스 최대급이라고 하는 이 하우스인 만큼 어뮤즈먼트 이외의 공용 시설도 충실. 게다가 공용 공간의 「여유로움」도 일상 생활을 우아하게 연출합니다.

【현관】

높은 천장과 공중 복도, 쏟아지는 햇빛이 호텔 같은 분위기를 연출하는 현관 엔트런스 홀. 우아합니다.

【오피스】

이쪽은 탁구장이 아닙니다. 오피스입니다. Wi-Fi 완비.

【대욕장】

발을 뻗고 들어갈 수 있는 대욕장은 역시 최고! 남탕 여탕은 일주일마다 바뀝니다.

【키친】

키친도 여유로운 공간을 확보. 제빙기, 각종 여리기구 등 설비도 충실합니다.

【개인실】

개인실은 남향 중심. 하얀색을 기조로 한 부드러운 분위기의 코디네이트과 잘 들어오는 햇빛. 특히 옥외 다목적 코트에 접한 방은 볕과 개방감 발군이예요!

오른쪽 앞에 두 대 늘어선 자전거가 'Suicle'

「소셜 레지던스 히가시코가네이」에 가장 가까운 역은 「키치죠지」역까지 8분, 「신주쿠」역까지 21분의 JR쥬오선 「히가시코가네이」역. 역에서 하우스까지 가는 오오도리(247호선 도로)는 자전거 전용 도로가 정비되고 있어서 자전거 이용이 편리할 것 같다. 라고 생각한 순간, 귀가 솔깃한 정보를 입수했습니다. 히가시코가네이에서는 Suica를 이용한 쉐어 사이클 서비스 Suicle(스이클)이 이용 가능. 정기 이용 요금 통상 월액 2500엔인데 「소셜 레지던스 히가시코가네이」 거주자는 월 2000엔으로 이용 가능! 역 앞에 자전거 주차장과 자전거 렌탈료를 포함해서 이 가격이라면, 이건 사용하지 않으면 손해입니다!
현지 눈앞에는 타마가와 상수의 풍부한 자연. 게다가 그 너머에는, 면적 약 80ha의 「코가네이 공원」이 퍼지고 있습니다. 도심까지 접근성을 가지면서 녹음이 넘치는 좋은 환경에서 한가롭게 살 수 있는 로케이션. 이 입지 또한 진짜로 매력적입니다.

취재 후기

가능한 하우스에서 지내는 거주자분들의 방해가 되지 않도록 취재를 진행했지만, 때로는 사진 촬영을 위해서 키친에서의 작업을 중단해 주시거나 자리 이동을 부탁하고 싶은 장면도 있었습니다. 그럴 때, 저희가 「May I take a picture?」라고 물으면, 외국인분들은 「It's OK!」라고 웃는 얼굴로 대답하고, 하지만 그 장소는 떨어지지 않는 채로, 찍어도 괜찮다고 하는 분위기. 반면 일본인분들은 카메라를 발견하자마자 「아, 자리 옮겨드릴까요?」라고 먼저 카메라에 비치지 않는 장소에. 음... This is 촌탁. 영어 실력이 부족하고 국제교류 경험이 거의 없는 저에게 있어서는, 불과 2시간 남짓한 체류도, 이문화를 실제로 느끼는 귀중한 체험이 되었습니다.
「문화가 다른 여러나라 사람들이 모여 있기 때문에, 생각이나 생활 습관도 다양하죠. 작은 위화감을 하나하나 신경 쓰다 보면 정말 작은 차이도 트러블이 되어 버립니다. 대범한 마음으로 서로의 차이를 즐기는 것이 여기에서의 생활의 포인트입니다」라고 하는 매니저님의 말에 무심코 납득. 세계 평화에도 통하는 명언이라고 생각합니다.
(라이터/BANJYOU) (Photos /YOSHINORI OHGA)